제5회 재미대한탁구협회장 배 탁구대회가 열렸습니다.

제5회 재미대한탁구협회장 배 탁구대회가 열렸습니다.

제5회 재미대한탁구협회장 배 탁구대회가 오랜 준비 기간 끝에 성대하게 열렸습니다.

 

개회식.jpg

 

오세벡 회장 :   너무나 자랑스러운 재미탁구협회 가족 여러분!!!!!
 여러분들의 헌신적인 협조와 봉사덕분에 "제5회 재미탁구협회장배 탁구대회"를 무사히 마치게 되었습니다.
대회를 마치면서 여러분들이 얼마나 자랑스러운지 모르겠습니다. 우리 재미대한탁구협회가 재미체육회의 으뜸이 되는 경기단체인줄 더욱 더 느끼게 되었습니다. 많은 참가자로 인해서 대회 진행이 조금 지연되었음에도 기발한 재치로 위기상황을 더 좋은 기회로 만들고, 대회가 밤 9시가 넘도록 늦게까지 진행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불평없이 경기진행위원회 진행에 잘 따라 주셔서 무사히 큰 대회를 마칠수 있었읍니다. 넉넉한 인심으로 잘 이루어낸 재미탁구협회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항상 제가 재미탁구협회 회장직을 맡은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탁구인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처음으로 200여명이 넘게 참여한 큰대회를 무사히 마치게 협조 해주신 재미탁구가족 여러분과, 메릴랜드 탁구협회 회원님께 감사 말씀 드립니다.
자주 연락드리고 자주 얼굴 뵙도록 하겠습니다. 
건강한 모습으로 내년 뉴욕 전미 체전에서 다시 뵙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KakaoTalk_20220627_080752692_03.jpg

 

1656626299233.jpg

 

KakaoTalk_20220629_194940893_09.jpg

1656626299651.jpg

 

KakaoTalk_20220627_111056259.jpg

KakaoTalk_20220627_111025155.jpg

KakaoTalk_20220705_162844663.jpg

 

39.jpg

 

권 정 이사장 : 제5회 재미대한탁구협회장배 탁구대회를 성공적으로 치루신 오세백 회장님임원 그리고 함께  모든 분들 정말 수고 많으셨습니다. 특별히  재정적으로 후원해 주신 많은 분들의 참여가 이민생활과 펜더믹의 어려움을 극복하는  멋지고 행복을 느끼는 대회였다고 확신합니다다시한번 이번 대회를 위해 수고하신 모든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다시 만날때 까지 건강하십시오. 감사합니다.

 

양성우 명예회장 : 오세백회장님과 사모님 비롯한모든 재미대한탁구협회 임원여러분들 진행에 수고해주신 안병준전무님과 정광옥,김선숙 부회장님 메릴랜드 협회 이동익회장님과 협회원분들 수고 많으셨습니다. 또한 대회에 참석해주신 모든 협회원분들 모두 진행과 행사 하나하나에 모두 협동하고 일사 불란하게 움직여주셔서 매끄럽게 진행되었습니다. 모두 무사히 귀가 하시고 앤데믹의 마지막에도 늘 건강유의하시길 빌고 또 다음의 만남을 기약하겠습니다. 감사드립니다.

 

 제이 안 조지아 회장 :  먼저 오세백 회장님이하 미주 탁구협회 임원분들 그리고 봉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코로나의 오랜 침묵을 깨고 다시 시작된 재미탁구회장배에 오랫동안 준비하셨을 그 노고에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비록 비행기가 캔슬되고 여러 어려움으로 모두 참가 못해서 힘들고 아쉬웠지만 미주 한인들의 축제에 조그마한 일조를 하게 된듯하여 기쁘게 생각합니다.

누군가가 말씀하셨듯이 잃어버린 주였던 조지아주의 참여로 대회가 더 빛났다는 말씀이 참 뭉클하게 다가왔던 이번 대회였습니다. 덕분에 어깨가 무겁습니다. 앞으로도 많은 격려와 응원 부탁드립니다.

다시한번 많은준비와 경기진행으로 수고하신 오세백 회장님, 임원진들과 봉사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내년 미주체전 때 뵐때까지 모두 건승하시길 빕니다.  

 

소영인 감독 : 5회 재미탁구협회장배 탁구대회를 아무 사고없이 성황리에 마칠수 있도록 노력해주신  오세백회장님을 비롯하여 임직원 여러분 수고 많으셨습니다

탁구인들간에 화합된 모습과 열정 계속 발전되기를 바라면서 건강하시기를 빕니다.

 

대회를 위하여 수고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김진경 앨라배마 전 회장 : 많은분들의 수고와 헌신으로 이번대회 성공적인 대회로 이끌어 주신 지도부에 감사를 드립니다.

더불어  결코 지역에 이름조차도  불러주지 않았고  참가를 했는지 조차도 모르는 많은  진정한 탁구인들은 10시간넘게 운전하면서 대회를  참여했습니다. 어떤분은 이대회에 참여하기 위하여 많은 시간을  공항에서 귀한시간을 허비했고 급기야 비행취소로 인하여 씁쓸한 마음 그냥귀가를  한분도 있습니다. 큰 그림에서 고생하시고 수고 하신분들 감사합니다. 작은 그림이라면 먼길 마다않고 달려간 정말 이름없는 분들에게도 격려와   찬사를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김현정 뉴욕 감독 : 여러 행사들을 도와 진행 하였지만 이번 대회는 특히 코로나 이후로 처음으로 치루어진 대회 였음에도 불구하고 각 주에서 많은 선수들이 참가하여 대회를 빛내 주셨고, 대회 진행을 위해 달려 와 주신 정광옥 선생님, 김선숙 부회장님 감사드리고 이렇게 많은 대회 대진표를 짜시느라 머리 싸매고 고생하신 안병준 선생님 감사합니다.

특히, 오세백 회장님 및 메릴랜드 탁구협회 임원님들 고생 많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다음 대회에 또 뵙겠습니다

 

뉴욕 임원단 일동 : 오랜시간 준비하신 메릴랜드대회에  설레는 맘으로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정성과 사랑으로  그 많은것들을 준비한 모습 보면서  임원단님들의 능력에  다시 감탄드리며 많은것을 배우고 왔습니다.

저희 뉴욕팀은 무사히  잘 도착하여  오랫동안 이 좋은추억을 기억할 것입니다.

오세백 회장님!  정말 감사드립니다.  

 

 

정준식 뉴저지 전 회장 : 오세백회장님이하 모든 메릴랜드분들 수고 많으셨지만, 연세드신 장로님들의 노고에 더욱더 감사드립니다. 항상 섬기시는 삶을 살아가시는군요. 저도 배우고 싶습니다

 

 이윤선 (고 이재용님 동생)  :회장님 안녕하세요 ~

대회 진행이 바쁠텐데도 불구하고 오빠를 기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재미 탁구인들이 나날이 번성하여 회장님 및 임원진들과  모든 재미 탁구인들의 위상이 드높길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IMG_3469-1.jpg

 

*** 관련 사진은 포토앨범에서 더 보실 수 있습니다.

————————————————————-

제 5회 재미대한탁구협회장 배 탁구대회가 오는 6월 25일 메릴랜드 벧엘교회에서 열립니다. 

전미 생활체육 탁구인들의 최대 제전인 이번 탁구대회는 지난 2018년 시애틀 제3회 대회 이후 4년만에 열리는 대회입니다.

각 지회의 많은 참여를 바랍니다.

 

포스터1.jpg

 

몇가지 안내 말씀 드립니다.
1. 호텔 예약 관계로 4월 30일까지 신청 해 주시기 바랍니다.
2. 신청시 도착일시도 알려 주시고
3. 호텔에 전화 하시면 셔틀버스가 옵니다 – 전에 공지 했습니다.
4. 호텔 내에서는 금연입니다. – 흡연시 250불 벌금이 있답니다.
 

일정이 변경 되었습니다.
8:30 – 등록
9:00 – 개회식
9:30 – 경기 시작 합니다.

 

——————————————————————————————–

다음은 한국일보 기사입니다.

 

미주 한인 탁구 최강자 가린다

미주 한인 탁구 동호인 중 최강자를 가리는 제5회 재미대한탁구협회장배 탁구대회가 내달 25일(토) 오전 8시~오후 9시 엘리콧시티 소재 벧엘교회에서 열린다.
본보가 특별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단식과 복식 부문으로 나뉘어 치러진다. 단식은 U800, U1000, U1200, U1400, U1600, U1800, U2000, 오픈 등 모두 8개 부문에서 실력을 겨룬다. 복식은 A, B, C, D 4개 수준별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단식 오픈 우승자에게는 한국왕복항공권이 주어지고, 복식 우승자에게는 400달러의 상금이 수여된다.

오세백 재미대한탁구협회장은 “코로나로 지난해 취소됐던 재미대한탁구협회장배 탁구대회를 메릴랜드에서 대규모로 치른다”며 “전국 23개 주에서 200명 이상의 선수들이 이미 참가 등록을 마쳤다”고 말했다.
오 회장은 “이번 대회는 미주지역에서 열렸던 탁구대회 중 가장 많은 선수가 등록해 사상 최대 규모의 대회로 치러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메릴랜드탁구협회의 이동익 회장, 임원진과 함께 메릴랜드의 넉넉한 인심을 보여주고자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오 회장은 지난 7일 뉴욕에서 열린 뉴욕한인탁구협회 이사장배 친선 탁구대회에 참석, 제5회 재미대한탁구협회장배 탁구대회를 홍보했다. 오 회장은 개회식에서 대회를 소개하고, 탁구인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당부했다. 오 회장은 이날 대회의 개인 단식에서 우승도 차지했다.
문의 (443)867-0987
장소 3165 St. Jones Ln, Ellicott City, MD 21042

 

KakaoTalk_20220520_121807913.jpg

뉴욕한인탁구협회 이사장배 친선 탁구대회 개인 단식에서 우승한 오세백 재미대한탁구협회장(왼쪽)이 제프 전 뉴욕탁구협회 이사장으로부터 트로피와 상장을 받고 있다.

—————————————————

상품은 다음과 같으며 경품도 준비되어있습니다.

 

KakaoTalk_20220418_064222558-1.png

 

이번 대회는 벧엘교회 체육관 제1 구장(12대)과 제2 구장(4대) 에서 열립니다.

아래 사진은  벧엘교회 제1 경기장입니다.

KakaoTalk_20220421_203751922.jpg

 

KakaoTalk_20220421_203751922_01.jpg

 

 

타주 선수들이 머무실 호텔입니다.

BWI 공항과 호텔을 운행하는 차량이며 24시간 이용 하실 수 있습니다.

410-684-3383 으로 연락 하시면 10분 이내에 공항에 도착 합니다. 1회 11명 까지 가능 합니다.

호텔.jpg

 

 

아침식사 장소

KakaoTalk_20220406_113006182.jpg

 

KakaoTalk_20220406_113006182_01.jpg

 

KakaoTalk_20220406_113006182_02.jpg

 

KakaoTalk_20220406_113006182_03.jpg

KakaoTalk_20220406_113006182_04.jpg

 

 

 

선수단 만찬 장소

KakaoTalk_20220406_113023009.jpg

 

 

요강은 다음과 같습니다.

 

01.jpg

 

 

02.jpeg

 

03.jpeg

 

04.jpeg

 

05.jpeg

 

06.jpeg

————————————————————————————————————————————————————-

 

863efc8bb608c138b1dcb3cb1ed350d4.jpg

 

WebAdmin

Comments are closed.